은지원, 리더의 품격 보여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