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은 돈보다 쓴 돈이 내 돈이다


모은 돈보다 쓴 돈이 내 돈이다

모은 돈보다 쓴 돈이 내 돈이다마지막 눈을 감을 때 저빌딩 내가 샀어야 되는데 돈 더 벌었어야 되는데 말하는 사람은 없다. 나이들면 입은 닫고 지갑은 여는게 이치다. 박사보다 높은 학위는 ' 밥사다' 은퇴 이후 지인들을 만나더라도 먼저 지갑을 열고 대인관계가 지속이 되어야 한다.재산을 많이 모으면 그때 가서 배푼다는 사람은 없다. 하지만 그렇게 말한 사람은 큰 재산을 많이 모아도 잘 배풀지도 않는다. 재산이 조금이더라도 수준에 맞게 베푸는 연습을 해야한다.돈이 없으면 없는 대로 수준에 맞게 기부하는 습관을 들이자. 주변에서 취매생활을 같이하는 이를 위해 베푸는 연습을 하면 더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다........


원문링크 : 모은 돈보다 쓴 돈이 내 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