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부 대화의기술, 진심과 약간의 과장?


부부 대화의기술, 진심과 약간의 과장?

결혼 전 청첩장 모임에서한 친구가 저에게 물었어요."결혼을 결심하게 된 계기가 뭐야?"순간 곰곰이 생각해 보았어요.7년이나 되는 연애 기간 동안별 탈 없이 내가 이 사람과 계속 함께 할 수 있던 이유'말을 참 예쁘게 하는 사람'저는 말이 굉장히 직설적인 편이라둘러둘러 이야기를 잘 못해요.왜 같은 말도 구슬려서 하는 사람이 있고귀에다 때려 박는 사람이 있죠.제가 후자고, 저희 남편이 전자입니다."오빠~ 오빠는 나를 보면어떤 느낌이 가장 먼저 떠올라?""음... 냉.철.함?"진심... 얼마나 당황했던지요.저는 남편을 생각하면'따스함, 푸근함'을 생각했는데.......


원문링크 : 부부 대화의기술, 진심과 약간의 과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