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가, 3개월만에 40달러선 하락… 정유사 "재고손실 떠안나" 불안


유가, 3개월만에 40달러선 하락… 정유사

코로나 재확산 영향 소비 줄어, 중유 조건부 면세 등 대책 시급흔들리는 기간산업국제유가가 다시 하락국면으로 접어들며 배럴당 40달러선이 흔들리고 있다. 국제유가 하락세가 지속된다면 수익성을 회복하지 못한 정유사들은 재고손실까지 떠안게 된다. 이미 1분기 이같은 겹악재로 조단위 적자를 기록했던 정유사들은 국제유가 하락세에 불안해하고 있다.9일 한국석유공사 페트로넷에 따르면 이날 두바이유 거래가격은 1.19% 감소한 배럴당 39.49달러로 마감했다. 같은 날 기준 서부텍사스산원유(WTI)는 배럴당 38.05달러, 브렌트유는 40.79달러를 기록했다. WTI와 브렌트유는 전날 대비 소폭 상승했지만, 전날인 8일 유가가 지난 7월 이.......


원문링크 : 유가, 3개월만에 40달러선 하락… 정유사 "재고손실 떠안나" 불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