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 남는 날


기억 남는 날

기억에 남는 날 이라...아무래도 2019년 기업 중 가장 기분이 좋았던 날은 바로 8월 31일 AM 11:30분 입니다. 바로 그날은 지금의 제 와이프와 제가 결혼을 한 날입니다. 기분이 좋았을 뿐더러 설레기도 하고 긴장도 됐고 만감이 교차 됐었던 날인 거 같아요 아무래도 당연히 처음 하는 결혼식이라 보니 어떻게 해야 될지도 모르겠고 나름 혼자만의 계획을 세우고 있었지만 긴장한 탓에 생각되로 잘 되지도 않았어요 그리고 와이프에게 축가를 불러 주려고 계획을 하고 있었지만 하필이면 전날 목감기가 걸려버린 바람에 축가 마저 무산으로 돌아가 버렸어요 새벽부터 일어나 준비를 하고 결혼식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니 12시간 이란 시간이 순.......


원문링크 : 기억 남는 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