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오프로드는 신형 지프 랭글러를 추천하고 싶다.


역시 오프로드는 신형 지프 랭글러를 추천하고 싶다.

주말 날씨도 좋고 캡틴 형님과의 약속을 계속 못지켰기에 드디어 모임에 참가했다. 이번 코스는 경기도 감악산 낚시터 쪽으로 들어가는 길로 순정 #지프랭글러 로 들어가기엔 추천하고 싶진 않다. 하체 작살나니까 ^^ 하여튼 펜더 간섭 작업, 하체 보호 커버, 업 쇼버 및 편평비가 높은 오프로드 전용 타이어로 교체한 차량에 적합한 코스였다. #지프랭글러오프로드순정 지프 랭글러로 바위길을 들어가버리면 수백만원의 수리비가 발생될 듯 보인다. 신형 랭글러 하체를 보니 구동축, 미션, 배기라인, 디퍼런셜, 댐퍼 암이 그대로 노출되어 있어 충분히 파손 가능했다. 가끔 바위, 난코스에서 탈출하고자 무리하게 악셀링을 하는 차량이 있.......


원문링크 : 역시 오프로드는 신형 지프 랭글러를 추천하고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