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준, 강경화 장관에 호소 '영구 입국 금지는 인권침해…병역법 어긴 적 NO'


유승준, 강경화 장관에 호소 '영구 입국 금지는 인권침해…병역법 어긴 적 NO'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유승준의 비자 발급 불허 결정을 내린 가운데, 유승준이 강 장관을 향한 장문의 호소글을 남겼다.유승준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1997년에 데뷔를 해서 2002년 초까지 활동을 했었지요. 5년이라는 그리 길지도, 또 짧지도 않은 시간동안 정말 분에 넘치는 많은 사랑을 받았던 기억이 납니다. 2002년 2월 한순간의 선택으로 그 모든 것이 산산이 부서졌습니다”라고 글을 게재했다.이어 “제가 미국 시민권을 선택한 대가로 대한민국의 이익이나 공공의 안전을 해치는 병역기피자라는 낙인과 함께 무기한 입국금지 대상자가 되었기 때문입니다. 제가 군에 입대하겠다는 팬들과의 약속을 지키지 못한 점에.......


원문링크 : 유승준, 강경화 장관에 호소 '영구 입국 금지는 인권침해…병역법 어긴 적 N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