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평] 아내를 모자로 착각한 남자 (올리버 색스) - 울림아리


[서평] 아내를 모자로 착각한 남자 (올리버 색스) - 울림아리

이야기로 쓴 임상 보고서 이 책은 신경정신과학의 임상 보고서다. 임상 보고서라고 하니 딱딱한 문체가 떠오를 수 있지만 전혀 그렇지 않다. 오히려 이 책은 문학적인 성격이 짙다. 설명보다는 그림에 가깝다고 하면 적절할 듯싶다. 저자는 환자의 병 자체보다 환자의 삶에 더 많은 관심을 기울인다. 오랜 시간에 걸쳐 환자를 관찰하고 환자와 대화하며 환자의 인격을 들여다본다. 더불어 병이 인간의 삶에 어떠한 영향을 끼치는지 철학적으로 고민을 한다. 이러한 과정을 잘 버무려서 이야기 형태로 그려낸다. 환자를 주인공으로 한 문학 작품인 셈이다. 어떠한 사실이나 지식을 다른 사람들에게 알리는 데, 문학이 신문 기사나 학술지보다 나은.......


원문링크 : [서평] 아내를 모자로 착각한 남자 (올리버 색스) - 울림아리